알림마당

보도자료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 소상공인 VMD 컨설팅 지원사업 마무리
2021-09-08 55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진행한 VMD(Visual Merchandising- 상품 진열 등 시각적 연출) 컨설팅 지원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재단은 지난 6월, ‘소상공인 VMD 컨설팅 지원사업’에 참여할 점포를 모집하여 의정부역지하상가상인회, 로데오거리상인회, 회룡역권역상가번영회에 소속된 소상공인 업소 10개소를 선정했다.

선정된 점포는 지난 7~8월 두 달간 VMD 전문 용역업체가 방문해 점포 내·외부 개선사항과 판매 진열방식, POP 활용방법 등에 대한 컨설팅을 지원했다.

컨설팅 종료 이후 참여 점포들을 대상으로 사업의 만족도 조사를 진행한 결과, VMD 컨설팅이 매장 구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는지에 대한 물음에 매우 그렇다가 50%, 그렇다가 40%, 보통이다가 10%로, 사업의 전반적인 만족도는 대체로 높은 편으로 나타났다.

또한, 컨설팅 현장방문 횟수가 적절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매우 그렇다가 50%, 그렇다가 50%로 나타났으며 VMD 컨설팅 지원사업이 매년 꾸준히 진행되면 좋겠는지에 대한 물음엔 매우 그렇다가 50%, 그렇다가 40%, 보통이다가 10%로 나타났다.

컨설팅 이후 진열대나 집기류 등의 추가 지원의 필요성에 대한 질문에는 매우 그렇다가 50%, 그렇다가 50%로 나타났다.

컨설팅에 참여한 한 점주는 “매장 진열에 대한 전문가의 컨설팅을 받을 수 있어서 좋았지만, 코로나 19로 매출이 감소해 매장 연출에 필요한 집기류나 진열대는 구매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재단에서 이 부분까지 함께 지원해주면 좋았을 것 같다”고 전했다.

김광회 재단 대표이사는 “재단은 2016년부터 매년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매장의 연출과 이미지 개선을 위한 VMD 컨설팅을 해서 개선방안을 제시하고 있으나 매장 연출이나 진열대 개선등 실질적인 도움을 주지 못하고 권고에 고치고 있어서 아쉬움이 많다”며 “내년엔 참여 점포들의 요구에 따라 매대나 집기류 등 환경개선을 병행해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 : 의정부뉴스 (원문보기)